home contact us

  • Prologue


    저에게도 힘겨웠던 재수생 시절이 있었습니다.

    그래도…
    남들보다 늦게 자고 일찍 일어나는 것을 당연하게 여기며
    힘든 재수생활을 누구보다 열심히 견뎌냈습니다.

    하지만 결과가 좋지는 않았습니다.
    학습량이 부족한 것은 절대 아니였습니다.
    그렇기에 다른 방법을 찾아야 했습니다.

    ‘도대체 무엇이 문제였을까..’ 생각하고 또 했습니다.
    끊임없이 고민하고 연구하고 분석했습니다.
    시중의 모든 인강을 들어보고 많은 학원의 상담도 받았습니다.

    그러다 문득 깨달았습니다.|
    ‘내 학습법에 문제가 있었구나..’

    그 날 이후 나만의 학습법을 만드는 것에 매진했습니다.
    또한, 그렇게 만든 학습법으로 결국 대학진학에 성공했고
    입학이후에도 이 학습법에 대한 연구와 분석을 멈추지 않았습니다.
    그리고 많은 수험생들에게 도움이 되고 싶어 학원을 설립했습니다.
    그 결과 기대했던 것보다 훨씬 더 좋은 결과물을 얻을 수 있었습니다.

    직접 겪지 않고서는 좋은 방법을 찾을 수 없습니다.
    직접 겪어본 저이기에, 그 누구보다 재수생들의 마음을 잘 알 수 있습니다.
    재수생들에게 가장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 제가 가장 잘 알고 있습니다.
    그렇게 저는 저희 학원을 찾는 모든 수험생들이 원하는 결과를 얻을 때까지
    이 고민과 분석과 연구를 멈추지 않을 것입니다.

    제가 감히 제 이름 석자를 걸고 학원을 운영할 수 있는 이유는,
    수험생들에 대한 ‘진심’이 있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저는 이 ‘진심’을 지닌 채 오늘도 수험생들을 만나러 갑니다.

    LHS EDU 이 한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