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한샘독학재수학원

2023년 3월 모의고사.... '학평'의 의의와 활용법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1,511회 작성일 23-03-07 14:50

본문

2024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치르는 고교 3학년의 첫 수능 모의고사인
전국 연합학력평가가 3월 23일(목)에 치러진다. 이번 전국연합학력평가(이하 학평)에
응시하는 수험생은 이번 시험이 ‘연습시험’이라는 점을 꼭 염두에 둘 필요가 있다.

성적이 기대와 다르게 나왔다 하더라도 실전 경험을 쌓는다는 생각을 갖고 입시 준비 방향을
설계하는 기초 자료로 활용해야 한다. 첫 모의고사의 의의와 활용법에 대해 알아보자.

대입 전형 설계의 나침반으로 활용하기


학평에서 얻은 자신의 점수와 1,2학년 학생부 교과 성적을 비교해보면서 희망 대학을 지원하기 위해
어떤 전형이 유리한지 중간 점검을 해야 한다. 평소 교과 성적이 학평 성적보다 잘 나오는 경우라면 3학년 1학기
중간/기말고사 대비에 조금 더 집중하는 것이 좋다.

만약 지원하고자 하는 대학의 학생부 교과 전형이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적용하고 있다면 기준 충족을 위해
수능 영역별 등급 관리 또한 소홀히 해서는 안 된다. 학생부 종합전형에서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적용시키는
대학들도 있으니 유의해야 한다.

수능 완벽 대비를 위한 디딤돌로 활용하기


희망 대학에서 요구하는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아직 충족하지 못했거나 학생부 교과 성적보다 학평 성적이
대체로 더 잘 나와 정시를 주력 전형으로 고려하고 있는 수험생이라면 학평은 그야말로
등급을 올릴 수 있는 디딤돌 같은 기회이다.

과목별 결과를 토대로 자신의 취약과목을 파악하고 앞으로 어떻게 보완할 것인지 고민하는 등 수능 성적 향상을 위한
장기 목표와 계획을 구체적으로 설정해야 한다.

만약 학평 성적이 자신의 노력에 비해 높게 나왔을 경우 의기양양해하기 보다는 완벽한 개념 이해와 더불어
출제의도를 정확하게 알고 풀었던 것인지 체크하고 넘어가야 실제 수능에서 실수를 최소화할 수 있다.

안타깝게도 자신이 예상했던 것보다 성적이 잘 나오지 않는 학생이라면 틀린 문제의 원인을 명확히 파악해야 한다.
조급한 마음보다는 개념 정리를 통해 수능 전까지 실수를 점차 줄여 나가겠다는 생각을 가지고 앞으로 몇 차례
더 치르게 될 모의고사와 수능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는 사실을 명심하자.

고3 3월 전국연합학력평가 출제 범위
국어수학영어한국사사회탐구과학탐구
공통 공통 공통 공통 전과목 전과목
( II과목
미실시)
1,2학년
전 범위
(독서, 문학, 화법과 작문, 언어와 매체)
[수학Ⅰ] 전 범위
[수학Ⅱ] 전 범위
[확률과 통계]Ⅰ. 경우의 수(1.순열과 조합)
[미적분]Ⅰ.수열의 극한(1.수열의 극한)
[기하] Ⅰ.이차곡선(1.이차곡선-타원,포물선,쌍곡선)
1,2학년
전 범위
전 범위 전 범위 전 범위


출처 : 에듀진 인터넷 교육신문(http://www.edujin.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